상세 컨텐츠

본문 제목

좋은 고기를 내가 직접 사서 가져가는 고깃집(?) '소풍 가는 날' 사당맛집

그냥 世上事

by 위드아띠 위드아띠 2020. 5. 14. 04:27

본문

오랜 시간 지인의 단골집을 소개받았다. 사당역 맛집 "소풍 가는 날" 고깃집 아닌 고깃집이고 맛집 아닌 맛집이다.

 

사당맛집 '소풍 가는 날'

노량진이나 가락동 수산시장에 가면 시장에서 싱싱한 생선을 구입해서 2층 식당에서 요리를 요청해서 식사를 한다. 이 곳 '소풍 가는 날'의 시스템이 동일하다. 근처 정육점에서 고기를 사 와서 이 곳에서 직접 요리를 해서 식사를 한다

 

"어떤 고기든 사오시면 조리해드립니다"

 

정육점에서 좋은 고기를 저렴하게 구입해서 '소풍 가는 날'에서 셋팅비를 내고 요리하여 먹는 것이다. 고객들이 오랜 단골이 많아 이모님이 잠시 자리를 비워도 직접 반찬이나 주류를 갖다 먹고 마셔도 된다 ^^

 

소풍가는 날 근처 정육점 보라축산

우리는 '소풍가는 날' 근처 정육점에서 와규 등을 구입하였다. 싱싱한 고기 저렴한 가격 좋다.

 

널찍한 공간이 좋다. 젊은 이들이 단체로 저렴하게 이곳을 이용하는 모습 또한 좋다.

 

낮이 길어진 요즘은 밝은 바깥 풍경과 함께 식사도 좋다.

 

물론 많은 분들이 주변 정육점에서 고기를 구입하여 식당을 찾지만, '소풍 가는 날' 자체 메뉴도 있어 추가로 이런저런 메뉴를 찾는 분들도 많다.

 

우리는 그저 구입한 와규 고기에 소주만 마셨다 ^^ 

 

"소풍가는 날" 사당역 8번 출구에서 출발하면 금방 찾을 수 있다. '서울특별시 동작구 동작대로 7길 70 (사당동)' () 2020년 5월 12일 [위드아띠 주식회사 | 오팔클래스 총괄매니저 하승범 대표이사]

댓글 영역